탄뎀 언어학습법은 어떻게 만들어 졌나요❓

좋은 질문이에요! 아직 많은 사람들에게 탄뎀(a tandem)이란 하나의 언어 학습법보다는 2인자전거로 알려져 있어요.

자전거의 모양을 보면 어떻게 탄뎀 학습이란 이름이 생겨났는지 알 수 있을거에요. 탄뎀 자전거는 앞으로 나아가기 위해 두 사람이 필요하니까요. 그럼 이게 학습법이랑 무슨 연관이 있을까요?

옥스포드 영어사전은 탄뎀을 ‘두 사람이나 기계가 그룹으로 함께 작용하는 것”으로 정의하고 있어요. 탄뎀은 배우고자 하는 언어를 말하는 상대를 만나게 해주어 서로의 언어를 배울 수 있도록 해준답니다.

이미 외국어를 공부해보셨다면, 엄청난 연습 없이는 유창하게 말하는 게 거의 불가능하다는 걸 아실 거에요.  하지만 혼자가 아닌 친구와 함께 라면, 대화를 하며 훨씬 더 빠르고 효과적으로 배울 수 있을 거에요.

사실, 언어교환을 통한 외국어학습은 새로운 컨셉이 아니에요. 1800년대 영국에서 처음 ‘언어 상호 학습 시스템’ 이 언급되었고, 1960년대 후반이나 1970년대 초반부터는 이를 ‘탄뎀’ 이라고 부르기 시작했어요.

1970년이 끝나갈 무렵, 스페인의 마드리드에서 Jürgen Wolff이 스페인어-독일어 학습을 위한 개개인별 탄뎀 파트너쉽을 개발했어요. 이를 바탕으로 유럽 내 많은 학교들이 세워졌고, 결국 탄뎀 재단(Tandem Fundazioa)이 결성되었어요. 탄뎀 재단(Tandem Fundazioa)의  재미있는 역사에 대해 좀 더 읽어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탄뎀 재단과 협력하여 탄뎀 학습을 모든 사람들이 사용 할 수 있도록 만들게 되어 너무 기쁩니다.  – 세계 어느 곳에 당신이 살든지 말이에요. –